MBC 새 파일럿 <어게인> 아련한 옛 추억을 선물하다 본문

MBC Contents

MBC 새 파일럿 <어게인> 아련한 옛 추억을 선물하다

MBC블로그 2015. 6. 19. 09:22

새 파일럿 프로그램 <어게인>, 아련한 옛 추억을 선물하다



지난 11일, 첫 방송된 새 파일럿 프로그램 <어게인>이 1999년 인기리에 방송된 드라마 <왕초>의 주역들을 한 자리에 모아 화제를 낳았다.


<어게인>은 바쁜 일상에 쫓겨 보기 힘든 옛 동료들과의 만남을 선물해주는 ‘스타들의 동호회’라는 콘셉트로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첫 방송에서는 <왕초>의 주인공이었던 차인표, 송윤아를 비롯해 이계인, 박상면, 홍경인, 최종환, 윤용현, 박준규, 현영 등 감초 역할을 했던 조연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차인표는 “지금 만나지 않으면 다시 만날 수 없을 것 같았다”며 동료들에 대한 그리움을 드러냈고, 16년 만에 만난 송윤아의 안부를 물으며 옛 추억을 회상했다.


박상면과 홍경인은 16년 전에 입었던 드라마 의상들을 가지고 등장해 출연자들이 직접 옷을 입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배우들은 의상을 직접 골라 <왕초>의 명장면을 재연해 보고, 사진을 찍는 등 즐거운 시간을 보내며 시청자들 에게까지 아련한 향수를 불러 일으켰다.


오랜만에 거지왕 ‘김춘삼’으로 변신한 차인표는 “16년 만에 거지 옷을 입었는데도 아주 편하다. 이 옷을 입고 계속 촬영해도 되겠다”며 너스레를 떨었고, ‘연지’로 돌아간 송윤아는 “그 시절이 새록새록 떠오른다”는 소감을 밝혔다.


1999년으로 돌아가 보는 특별한 시간, <어게인> 2편은 오는 18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된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