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일연속극 <위대한 조강지처> 6월 15일 첫 방송 본문

MBC Contents

일일연속극 <위대한 조강지처> 6월 15일 첫 방송

MBC블로그 2015.06.12 09:47

일일연속극 <위대한 조강지처> 6월 15일 첫 방송

특별한 ‘코믹 부부 느와르’의 탄생!


코믹함과 유쾌함으로 시청자들을 찾을 일일연속극 <위대한 조강지처>가 오는 15일 설레는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이제 더는 참을 수 없다! 마누라의 힘, 아줌마의 힘을 보여줄 차례다!”를 외치며, 평일 저녁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위대한 조강지처>를 미리 엿봤다.



달콤살벌한 조강지처들의 이야기


<불굴의 차여사> 후속으로 새 일일연속극 <위대한 조강지처> (연출 김흥동·김성욱, 극본 황순영)가 오는 15일 첫 방송된다.


<위대한 조강지처>는 <뻐꾸기 둥지> <루비반지>의 황순영 작가가 극본을 맡고, 앞서 선보인 ‘김치 싸대기’ ‘주스 아저씨’ 신을 통해 명장면 제조사로 불리는 <모두 다 김치> <사랑했나봐>의 김흥동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기대를 모으고 있다.


‘코믹 부부 느와르’를 표방하는 <위대한 조강지처>는 과거 비밀스런 살인사건에 엮였던 원수 같은 여고 동창생들이 우연히 한 아파트에서 만나면서 이야기가 시작된다.


드라마는 세 여자가 저마다 지닌 가정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유쾌하고도 코믹하게 그려내 시청자들에게 카타르시스와 자신감을 갖게 하고, 자신만의 아이덴티티를 찾는 재미와 감동까지 선사할 예정이다.


남편을 시간강사에서 교수로 만들 정도로 이 시대 내조의 여왕이었지만, 복수의 화신으로 재탄생하는 ‘유지연’ 역은 강성연, 겉으론 드세지만 속은 여리고 의리를 소중하게 여기는 ‘조경순’역은 김지영, 어릴 때부터 공부와는 담을 쌓았지만 여동생을 변호사까지 뒷바라지한 ‘오정미’ 역은 황우슬혜가 맡았다.


이들과 가정을 꾸려 남편으로 호흡을 맞출 남자 배우로는 지연의 남편이자 겉으로는 호탕한 매너남이지만 속은 냉정한 이중인격자 ‘윤일현’ 역에 안재모가, 경순의 남편으로 부동산 임대업과 골프 연습장 사장인 ‘한기철’ 역에는 이종원이 나섰다. 정미의 연하 남편 ‘이성호’ 역은 황동주가 연기한다.


세 명의 여고 동창이 지닌 과거의 은밀한 살인사건, 그들만의 위태로운 결혼과 이혼, 무시무시한 복수 이야기를 다룰 <위대한 조강지처>는 오는 15일 오후 7시 15분에 첫 방송된다.


ⓒ MBC | 염가희


1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