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첫 방송 시청률 8.2%..화제 만발! 본문

MBC Contents

[복면가왕] 첫 방송 시청률 8.2%..화제 만발!

MBC블로그 2015. 4. 6. 09:55

[복면가왕] 일요일 밤 안방극장 사로잡다

 

MBC 대표 예능 [일밤]의 새로운 코너 ‘복면가왕’(연출 민철기, 노시용)이 일요일 밤의 새로운 강자로 떠올랐다.

 

4월5일 첫 방송된 ‘복면가왕’의 시청률은 8.2%(TNmS 수도권 기준, 이하 동일)를 기록, 3월말 종영한 '애니멀즈' 시청률(3.6%)보다 2배 이상 높았다.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 설특집 방송의 우승자 EXID 솔지의 무대 ‘마리아’로 화려한 문을 열었다. 솔지는 10년 무명의 설움을 풀어내는 듯 최고의 가창력을 뽐내며, ‘계급장 떼고 목소리만으로 승부한다’는 프로그램의 취지와 딱 맞는 무대를 선보였다.

 

이어진 경연에서는 복면 뒤에 숨어 정체를 알기 힘든 출연자들이 속속 등장하며, 연예인 판정단과 시청자들을 감동과 호기심의 세계로 이끌었다.

 

 

판정단의 투표 끝에, 목소리까지 철저히 위장한 ‘예능 대세’ 노을 강균성과, 출산 후 처음 TV에 출연한 배우 김지우, 의외로 가수가 아니었던 ‘블랑카’ 정철규, ‘AR전문’이라며 스스로 인정한 배우 박광현까지 공개됐다.

 

연예인 판정단과 관객들은 물론 시청자들은 의외의 출연자들의 모습에 깜짝 놀라는 모습을 감추지 못했다.

 

자신의 무대 이후 복면을 벗고 판정단과 함께한 김지우는, 4번째 무대의 출연자에 대해서 “나와 함께 MBC 뮤지컬 드라마에 출연했던 박광현 씨와 목소리가 같다”는 족집게 추리를 선보이며, 박광현의 얼굴이 공개되는 순간 환호를 받았다.

 

복면 속 출연자들이 계급장을 떼고 가창력으로만 정면 승부하는, 미스테리 음악쇼 [일밤-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