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터' 도건우, 후계자 대열 오르나 본문

MBC Contents

'몬스터' 도건우, 후계자 대열 오르나

MBC블로그 2016. 5. 17. 13:42

 

도건우가 도도그룹 후계자 대열에 오를까.

17일 방송되는 새로운 감각의 복수극 MBC 월화특별기획 ‘몬스터’(극복 장영철, 정경순/연출 주성우/제작 이김프로덕션) 16회에서는 도건우(박기웅 분)가 도충(박영규 분)의 가족들에게 자신의 정체를 드러낸다.

 

 

몬스터 제작진이 공개한 사진에는 황귀자(김보연 분)와 도신영(조보아 분)이 매서운 눈빛으로 건우를 응시한다.

 

이에 건우는 자신을 못마땅해 하는 귀자와 신영에게 미소를 날리며 여유로운 모습이다. 

 

도건우가 도충의 숨겨둔 아들이라는 사실이 공개된 후 도충의 가족들과 서자 도건우의 관계가 어떻게 전개될 것인지, 도건우는 막강한 그들에 맞서 자신이 원하는 것을 이룰 수 있을 것인지 주목된다.

 

변일재(정보석 분)와 도도그룹에 처절한 복수를 하기 위해 자신의 신분을 철저히 숨긴 채 복수의 칼을 갈고 있는 강기탄(강지환 분)의 파란만장 인생이 담긴 MBC 월화특별기획 ‘몬스터’ 16회는 오늘(17일) 밤 10시 방송된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