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왔다! 장보리] 시청률 25% 넘었다..시청률 '고공행진' 본문

MBC Contents

[왔다! 장보리] 시청률 25% 넘었다..시청률 '고공행진'

홍보국 M톡A 2014. 7. 28. 09:50

주말 드라마 [왔다! 장보리]가 시청률 25%를 돌파하며 매주 시청률 고공행진을 펼치고 있다.

 

시청률조사업체 TNmS에 따르면 지난 27일(일) 32회 방송에서 26.4%(수도권 기준)를 기록했다. 다른 시청률 조사업체인 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은 23.2%였다.

 

[왔다 장보리]는 민정(이유리)의 악행이 조금씩 들통나고, 보리(오연서)의 출생 비밀이 하나 둘 풀리면서 시청자들의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지난 일요일 방송에서 보리(오연서)는 사랑으로 기른 딸 비단(김지영)이 민정(이유리)과 지상(성혁)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라는 걸 알고 자신과 비단의 운명에 서러워했다. 수봉(안내상)과 옥수(양미경)가 보리가 비술채와 은비에 대한 기억을 갖고 있는 것을 혼란스러워하는 모습을 담아내 수봉 부부가 잃어버린 딸, 은비를 찾을 수 있을 것인지 안방극장의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시청자들은 "오연서와 이유리 연기 너무 잘한다" "일주일을 장보리 하기만 기다린다" 등의 평을 남기며 [왔다! 장보리]의 전개와 등장인물들의 연기에 큰 흥미를 보였다.

 

이번주 방송에서는 지상의 복수가 끊임없이 숨통을 조여오는데도 불구하고 재희(오창석)와 결혼을 감행하려하는 민정의 필사적인 몸부림과 서로의 사랑을 확인하는 재화(김지훈)-보리 커플의 아름다운 데이트가 이어진다.

 

[왔다! 장보리]는 매주 토, 일 밤 8시 45분에 방송된다. 

 

2 Comments
  • 프로필사진 유현 2014.08.06 09:32 왔다 장보리의 악녀 연민정역의 이유리는 노복(노란복수초)에서 다른 여배우 윤아정과 대립을 하였어요.
  • 프로필사진 김태양 2014.09.14 21:10 와 엠비씨 장보리 ㅋㅋㅋ 드라마 앞으로 10년 할겁니까? 진짜 디지게 끄네 와~ 내용도 계속 아무리 드라마 라지만;;; 범인 앞에다가 대놓고 계속 돌리고 돌리고 돌리고 돌리고 한 이십여년 울거먹는 장편 대하 드라마 탄생인가보네요 지쳐 갑니다 채널 돌려야지 에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