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화특별기획 <역적: 백성의 마음을 훔친 도적> 기자간담회
‘아모개 정신’을 계승해 갈 <역적>, 앞으로가 기대되는 2막

 

지난 20일, M라운지에서 <역적: 백성의 마음을 훔친 도적>(연출 김진만, 극본 황진영)의 특별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연출자 김진만 PD와 ‘아모개’를 연기한 배우 김상중이 참석해 드라마 중반까지 이끌어 온 소감과 ‘아모개’의 죽음으로 새로운 국면을 맞은 <역적>이 어떻게 전개될 것인지 이야기했다.

 

 

 

드라마 전체를 관통하는 ‘아모개 정신’
이날 행사에서 김진만 PD는 “드라마 전체를 관통하는 것은 ‘아모개 정신’”이라고 강조했다. 이는 김 PD가 드라마 제목에 홍길동을 넣지 않은 이유이기도 하다며 “<역적>은 아모개의 부재로 홍가를 이끌어나가게 될 길동이 ‘아모개 정신’을 확대·계승해가는 과정을 그릴 예정"이고 "이 과정에서 연산과의 대립이 심화될 것”이라 전했다. 또한 더욱 크게 각성할 홍길동의 모습을 예고해 앞으로 전개될 <역적>을 기대하게 했다.

 

아모개가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을 수 있었던 이유에 대해 김진만 PD(좌측 사진)는 “처음에 나와 작가의 머릿속에서 희미하게만 그리던 아모개를 완성해 준 것이 김상중 배우”라며 아모개 역할을 훌륭히 소화해 준 김상중에 대한 고마움을 전했다.

 

이에 배우 김상중은 “연기를 하며 내가 부족했던 부분은 김진만 PD와 작가의 도움으로 보완할 수 있었다”며 “덕분에 만족스러운 캐릭터 연기를 할 수 있었다”는 겸손한 인사를 전했다.

 

‘아모개’의 빈자리를 채워 줄 역적의 젊은 피
'아모개'의 강렬한 연기는 <역적>을 이끌어 온 원동력이 됐다. 김진만 PD는 "아모개는 <역적>의 초석을 단단하게 다져줬다. 아모개가 떠난 이후의 드라마를 어떻게 운용해야 할지 고민이 될 정도로 그의 존재는 참 컸다"고 털어놨다.

 

아모개의 부재를 우려하는 목소리에 대해 배우 김상중은 "윤균상, 김지석, 채수빈, 이하늬 등 우리 젊은 후배들의 연기력에 대해 걱정되는 부분은 없다”며 “오히려 앞으로 배우들이 ‘역적’에서 선보일 모습이 기대된다”고 답했다.


김진만 PD와 배우 김상중은 “‘아모개 정신’ 이어받아 홍길동이 사단을 이끌어 갈 2막을 기대해 달라”는 당부로 간담회를 마무리했다.

폭력의 시대를 살아낸 홍길동의 삶과 사랑, 투쟁의 역사를 다룬 MBC 월화특별기획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의 후반전은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Mini Interview ‘아모개’역의 배우 김상중

 

 

Q. 캐릭터의 존재감을 극대화시키는 원동력은 어디서 나오는가?


A. 나만의 특별한 방법이 있는 것은 아니다. 방법이라 말한다면 ‘기본에 충실한 것’이다. 배역에 대한 분석, 작품에 대한 이해력 등이 충실히 이뤄져야만 내가 하고자 하는 연기에 대한 진정성이 보는 이에게 전달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아모개’ 캐릭터에 대한 첫인상과 출연을 결심하게 된 이유가 궁금하다

 

나는 그동안 왕, 지식인 등 많은 것을 누리는 자를 연기해 왔다. ‘아모개’는 그간에 내가 해왔던 군상이 아니었다. 천한 신분 중에서도 ‘씨종(대대로 종노릇을 하는 사람)’을 내가 연기하게 될 것이라고는 생각지 못했다. 그 점이 신선하게 다가왔다. 또 비록 천한 신분이지만 아모개가 갖춘 정신, 사랑과 정의감 등에 욕심이 생겼다.

 

Q.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이 지금껏 연기해 온 사극들과 다른 점이 있다면?


A. 가장 큰 다른 점이라면 지금까지는 기득권층에 대한 이야기가 주를 이뤘던 기존 사극들과 ‘주체’가 다르다. 이렇게 천한 신분을 가진 피지배권자의 이야기를 심도 있게 다룬 적은 없었던 것 같다.

또 한 가지를 덧붙이자면 미술팀의 디테일 퀄리티가 굉장히 높았다. 세트에서 방을 찍어도 황토로 벽을 바르고, 짚을 까는 등 여타 사극들과 큰 차이를 느꼈다. 연출가의 의도에 따라 내실을 갖춘 미술을 위해 애를 많이 쓰고 있는 <역적>의 미술팀에게 감사함을 전하고 싶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 1 ··· 370 371 372 373 374 375 376 377 378 ··· 233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