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UHD 개국 특집 다큐 < DMZ 더 와일드> 기자간담회

티스토리 메뉴 펼치기 댓글수10

MBC Contents

MBC UHD 개국 특집 다큐 < DMZ 더 와일드> 기자간담회

MBC블로그
댓글수10

MBC UHD 개국 특집 다큐 < DMZ 더 와일드> 기자간담회

금단의 땅 DMZ를 UHD로 감상한다

지난달 29일 골든마우스홀에서 UHD 개국 특집 다큐멘터리 < DMZ, 더 와일드>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아마존의 눈물> <남극의 눈물>을 연출한 김진만 PD와 김정민 PD, 그리고 생애 처음 프리젠터로 출연한 배우 이민호가 참석했다. 한류 스타 이민호에 대한 기자들의 취재 열기로 질의응답 시간은 정해진 시간을 훌쩍 뛰어넘어 < DMZ, 더 와일드>에 대한 높은 관심을 반영했다.

 

 <아마존의 눈물> <남극의 눈물> 제작진과배우 이민호의 만남

 한류 스타 이민호가 <아마존의 눈물> <남극의 눈물> 등 ‘눈물’ 시리즈의 제작진과 의기투합했다. 다큐멘터리 프리젠터 역할을 처음 맡은 이민호는 < DMZ, 더 와일드>를 통해 금단의 땅 DMZ에 들어섰다.

 

 UHD 개국 특집 MBC 스페셜 < DMZ, 더 와일드>는 반백년이 넘도록 민간인 출입이 통제된 미지의 세계 DMZ의 야생을 보여주는 자연 다큐멘터리다. 이날 간담회에서 제작진은 예고편을 공개해 웅장하고 섬세한 다큐 영상과 함께 이민호의 엉뚱 발랄한 모습을 보여주며 취재진의 주목을 끌었다.

 

 이민호는 “예전부터 다큐에 관심이 많았다” 며 “다큐도 하나의 작품이라고 생각한다”고 프리젠터로 참여한 이유를 밝혔다. 또 평소 BBC나 디스커버리 채널의 다큐를 많이 접했다는 그는 “우리나라도 다큐가 좀 더 쉽고 편하게 다가갈 수 있는 하나의 작품이 됐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눈물’ 시리즈를 감명 깊게 본 시청자로서 제안을 수락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이민호는 “60여 년간 민간인의 발길이 닿지 않은 곳에 대한 호기심과 궁금증이 있었고, 처음 출발할 때만 해도 호기심이 많은비중을 차지했다면 도착한 이후는 긴장감을많이 느꼈다”며 ‘DMZ’에 처음 발을 디딘 소감을 말했다.

 특히 이민호는 < DMZ, 더 와일드>에 노개런티로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일을 할 때 의미를 먼저 생각한다”며 “이 다큐를 하고자 하는 의지가 컸고, 한국에서 대중화가 돼서 즐길 수 있는 다큐가 나왔으면 좋겠다”며 재능기부를 한 이유를 밝혔다.

 

 김진만 PD는 “요즘 다큐가 큰 반향이 없어서 어떻게 해야 큰 반향을 일으킬 수 있을까” 라는 고민을 했다며 “예능도 리얼 버라이어티를 하고 있는 현실에 매력적인 다큐를 만들고 싶어서 용기를 내 이민호 씨한테 부탁했는데 너무나 유쾌하고 흔쾌하게 프리젠터를 맡아줬다”며 고마움을 표현했다. 김정민 PD도 “동물 다큐이기 때문에 동물과 같이 있을 때 괜찮을 것 같은 사람으로 다들 이민호 씨를 제안했다” 는 캐스팅 비하인드도 들려주었다.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홍상운 편성국 부국장 겸 편성콘텐츠부장은 “1년 5개월의 대장정이 꽃을 피우게 된 것 같아 감개무량하다” 고 밝혔다. 또 “다큐멘터리에서 가장 어려운 주인공은 ‘사람’과 ‘동물’인데, 사람은 말을 알아듣기 때문에 ‘나한테 이로운가 아닌가’를 계산을 하고, 동물은 말이 통하지 않기 때문에 굉장히 어렵다”면서 “DMZ라는 공간, 지뢰가 매설된 위험한 곳에서 동물의 생태를 관찰하고 기록해 나가는 자체를 선뜻할 수 있었을까 싶은데,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여기까지 온 것 같다”며 제작진과 관련 전문가에게 고마워했다. 

 

 

UHD 화질로 보는 MBC 명품다큐 < DMZ, 더 와일드>

 < DMZ, 더 와일드>는 DMZ의 신비로운 생태를 초고화질 UHD 화질로 제작한 다큐멘터리다.

 

 2015년 10월부터 지난 3월까지, 총 1년 5개월 대장정을 거친 다큐멘터리 < DMZ, 더 와일드>는 가슴 아픈 인간의 역사와 야생동물들의 치열한 생존사가 공존하는 지구 상 최대의 온대 원시림 DMZ의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3일 방송된 < DMZ, 더 와일드> 프롤로그에서는 놀라울 정도로 생생한 DMZ의 생태계를 보여주며 시선을 잡아끌었다. 낯선 환경을 두려워하면서도 점차 자연에 적응해가는 있는 그대로의 배우 이민호의 모습은 자연 다큐멘터리만이 선사할 수 있는 긴장감 넘치는 장면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을 자연스럽게 몰입시켰다.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발표한 3월 5주차 주간 화제성 지수에서 < DMZ, 더 와일드>는 2,078점으로 다큐 부문 1위로 타사의 동일 장르와 비교해 압도적으로 높은 화제성을 기록했다.

 

 DMZ의 초고화질 영상과 함께 한류 스타 이민호가 프리젠터로 다큐 촬영에 참여하는 등 색다른 모습을 보여줘 본격 방송 전임에도 화제성 지수가 타사 대비 10배가량 높은 수치로 나타난 것.

 

 MBC UHD 개국 특집 < DMZ, 더 와일드>는 6월 5일부터 3주간 매주 월요일 밤 11시 10분에 1~3부가 방송될 예정이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