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블리오 배틀> 단 5분이면 충분하다! 영화평론가 이동진, 화려한 언변으로 판정단 사로잡으며 '오늘의 책' 선정! 본문

MBC NOW2/보도자료

<비블리오 배틀> 단 5분이면 충분하다! 영화평론가 이동진, 화려한 언변으로 판정단 사로잡으며 '오늘의 책' 선정!

MBC블로그 2018.08.07 09:33

 

어제(6일) 방송된 MBC '비블리오 배틀'이 그간 독서 프로그램에 대한 시청자들의 갈증을 해소시키며 큰 호평을 받았다.

'비블리오 배틀'은 대한민국 대표 '리더(Reader)' 5인이 책에 얽힌 자신만의 이야기를 5분 동안 펼친 후 판정단의 선택을 통해 '오늘의 책'을 선정하는 신개념 서평 배틀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평소 헌책방을 좋아하는 배우 최민용이 헌책방에서 우연히 다시 만난 어릴 적 읽었던 '격동의 구한말 역사의 현장'이라는 책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서평을 말하며 "어제보다 나은 오늘인데 알 수 없는 내일만 생각하며 불평으로 흘려 보낸 시간들이 부끄럽다."라며 눈물을 보여 많은 공감을 불러 일으켰다.

뿐만 아니라, 코미디언 겸 배우 임하룡은 '처음 늙어보는 사람들에게', 모델 송해나는 '빨간 머리 앤'을, 10세 동화작가 전이수는 '나는 티라노사우루스'를 소개하며 자신만의 사연이 담긴 서평을 전해 감동을 선사했다.

특히, 영화평론가 이동진은 타고난 말솜씨로 5분 만에 판정단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그가 선정한 '나는 가해자의 엄마입니다'라는 책이 '오늘의 책'으로 선정되었다.

이동진은 "경연에 나온 것이 정말 오랜만이다. 내가 1등한 것이라기 보다는 책 자체가 추천할만한 책이다. 그래서 1등을 하게 된 것 같다."라며 소감을 밝히며, 전남 고흥 소록도에 도서 500권을 기증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