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보다 축구"..MBC 월드컵 중계 F4의 '변신' 본문

MBC Contents

"꽃보다 축구"..MBC 월드컵 중계 F4의 '변신'

홍보국 M톡A 2014.05.20 09:52

꽃을 든 ‘MBC 월드컵 중계진’ 4인방, 장난기 넘치는 화보 공개

 

-스포츠 중계진 최초 화보 촬영 ‘꽃보다 축구’ 콘셉트로 매거진 아레나 6월호

-세련된 캐주얼 룩과 깔끔한 수트 룩 선보이며 4인 4색 매력 발산 

 

 

F4의 4인 4색 매력이 물씬 드러나는 화보가 공개됐다.

 

MBC 월드컵 중계진 F4 김성주, 안정환, 송종국, 서형욱은 20일(화) 공개된 남성 패션지 ‘아레나’(ARENA) 화보를 통해 ‘꽃’보다 멋진 남자로 변신했다.

 

화보 촬영은 오는 6월 브라질 월드컵을 앞두고 ‘꽃보다 축구’라는 콘셉트로 진행됐다. 특히, 하나의 화보 속에 해설위원 4인방의 냉철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동시에 재치 있고 장난기 어린 모습을 함께 담아내 눈길을 끈다.

 

이날 F4는 다양한 꽃을 이용해 어깨에 걸치거나 입에 무는가 하면, 잔디 위에서 축구공 하나를 놓고 몸싸움을 하는 듯한 장면을 연출하는 등 유쾌한 매력을 발산해 촬영장을 훈훈하게 했다.

 


김성주는 “중계진이 이런 화보를 촬영하는 것은 처음일거다. 해설의 세대교체와 젊음을 강조한 화보 촬영이라 즐겁게 촬영에 임했다. 브라질 월드컵에서 좋은 중계를 선보이기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MBC 스포츠국의 김현일 차장은 “스포츠 중계진 최초 화보 촬영은 시사하는 바가 크다. F4를 포함한 MBC 브라질 월드컵 중계진들의 거침없는 행보가 주목되는 이유는 젊은 중계진이기에 도전정신이 강하고 몸을 사리지 않는다는 것이다. 젊음과 승리의 아이콘인 MBC 중계진의 노력이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 빛을 발하리라 본다. 꽃보다 더 빛나는 중계 기대해도 좋다.”고 전했다.

 

빙속여제 이상화 선수의 파격 화보를 촬영해 화제를 불러일으켰던 김태선 포토그래퍼가 참여한 F4 화보 및 인터뷰는 ‘아레나’ 6월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MBC ⓒ | 글. 홍보국 한임경 차장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