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CF 2018> 5일간 펼쳐진 가을날의 축제… 'DMC 페스티벌 2018' 大성황 속 성공 폐막 본문

MBC NOW2/보도자료

<DMCF 2018> 5일간 펼쳐진 가을날의 축제… 'DMC 페스티벌 2018' 大성황 속 성공 폐막

MBC블로그 2018.09.10 09:12

 

 MBC․서울시 공동개최, 컨퍼런스와 공연이 어우러진 ‘DMCF 2018’, 9일(일) 대단원의 막 내려…
‘DMC 페스티벌‘ ICT와 미디어, 엔터테인먼트의 결합… DMC 혁신 성장의 거점으로 성장 기대
MBC 라디오 DJ와 김조환․DJ DOC․신화․선미․하이라이트․워너원․레드벨벳․트와이스․아이콘․여자친구 등 K-POP 스타 총출동! 매일 밤 고품격 무대 펼쳐
‘보이는 미래 컨퍼런스 2018’ ‘KVRF 2018’ 미래 기술을 한자리에… 4차 산업혁명의 대표 페스티벌로 자리매김!
엠빅 캐릭터로 즐기는 스포츠․ MBC나눔과 함께하는 기부 등 다양한 콘텐츠로 가족단위 방문객으로 북적여

 

 

ICT와 엔터테인먼트가 결합된 지상 최대의 한류 문화축제 ‘DMC 페스티벌 2018(이하 ’DMCF 2018‘)’이 성황리에 마무리되었다.
 
9월 5일부터 닷새간 마포구 상암 MBC 일대에서 펼쳐진 ’DMCF 2018‘은 다양한 방송콘텐츠는 물론, ICT(정보통신기술),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기술 혁신의 현장을 직접 보고, 듣고, 느낄 수 있는 새로운 관점의 한류 문화축제다. 올해는 MBC와 함께 서울시가 공동주최로 참가해 보다 풍성한 콘텐츠로 시민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무엇보다 ’DMCF 2018‘은 매일 밤 펼쳐지는 고품격 공연으로 시민들을 열광케 했다. 5(수)일 ‘개막특집 슈퍼콘서트’를 시작으로 MBC 라디오 DJ들이 총출동한 ‘라디오 DJ 콘서트’, 반전의 반전을 거듭한 가왕들이 한자리에 모인 ‘복면가왕 더 위너’, 한류를 이끄는 정상의 스타들이 함께한 ‘코리안 뮤직 웨이브’ 등 역대급 무대가 매일 밤 펼쳐져 가을밤을 후끈하게 달궜다.

 
폐막일인 9(일)일에는 DJ DOC, 세븐, 리듬파워, 청하, 김동한, 레오, 노라조, 한해, 산이 등 한류를 선도하는 K-POP 정상급 가수들과 아시아 각국 대표 아티스트가 참여한 ‘아시아 뮤직 네트워크 빅 콘서트(이하 ’A.M.N 빅 콘서트‘)가 펼쳐져 3,000여 명의 관중들의 영광적인 호응 속에 가을밤의 축제를 화려하게 마무리 지었다. 
 
한편, 올해로 3회째를 맞은 이번 ’DMCF 2018‘은 엔터테인먼트는 물론, 세계 석학들이 한자리에 모여, 4차 산업 혁명과 기술의 미래를 예견해보는 ‘보이는 미래 컨퍼런스 2018(이하 ’보이는 미래 컨퍼런스‘)’와 ‘더월 블록체인 컨퍼런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VR 기술을 통해 미래 기술을 느껴보는 ’KVRF 2018‘가 함께 펼쳐져 다채로움을 더했다.
 
개막식 전 진행된 ’보이는 미래 컨퍼런스‘에는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별보좌관과 박원순 서울특별시장을 비롯해 한팡밍(중국 전국 인민정치협상협의회 외사위 부주임), 김진표(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조동성(인천대학교 총장, 서울대학교 경영대학 명예교수), 김연희(보스턴 컨설팅그룹 아시아태평양유통부분 대표) 등 국내외 저명한 인사가 참석해 동북아의 미래와 경제협력에 대한 열띤 토론을 펼쳐 이목을 끌기도 했다.
 

 

이어 둘째날인 6일에는 전세계를 이끈 메이커 운동의 창시자 데일 도허티와 대한민국 최초의 우주인 후보였던 고산(에이팀벤처스 대표) 등이 참석해 인공지능의 미래와 메이커 운동에 대한 심도 깊은 토론을 펼치며 화제를 모았다.  

 
특히, ‘보이는 미래 컨퍼런스’은 ‘DMCF 2018’이 올해 처음 선보인 프로그램으로, 양일간 이어진 컨퍼런스를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 미래 사회를 조명하고 새로운 동북아 경제 협력 모델을 논의하는 뜻 깊은 시간이 되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그런가하면 올해 ’DMCF 2018‘은 가족과 함께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가 더해져 가족단위 방문객들에게 특별한 즐거움을 전했다. MBC 캐릭터 엠빅과 함께 양궁, 축구, 야구 등을 직접 체험하는 체감형 스포츠 테마파크인 “엠빅 어드벤처”가 펼쳐져 방문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MBC의 새로운 연중 캠페인 새로움을 탐험하다에서 모티브를 얻은 “엠빅 어드벤처”는 모든 세대가 함께 체험할 수 있는 재미요소를 더해주었다. 축제기간 중 상암동 주민자치회에서 기획한 ’2018 DMC 통통통 바자회‘도 열려 방문객들에게 알뜰한 구매에 나눔의 가치를 더하는 뜻깊은 시간을 전했다.    
 

 

'DMCF 2018' 사무국 관계자는 “DMCF 2018’은 시청자와 소통하는 모두에게 열린 축제이다. 이번 경험을 바탕으로 향후 시청자와 더 함께할 수 있는 구성을 강화하겠다. 축제를 축제답게 만들어주신 모든 시청자와 방문객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공동주최를 맡아 축제의 가치를 높여준 서울시에도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앞으로도 디엠씨 페스티벌(DMCF)이 방송콘텐츠와 홀로그램, 가상현실, 파사드 등 ICT의 창의적 기술이 어우러진 유일무이한 지상 최대의 한류 문화축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