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평창동계올림픽] MBC 방송단 발대식 “친절하고 재밌는 중계방송으로 기억에 남는 올림픽 만들겠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현장을 생생하게 전달하기 위해 MBC가 출격한다.


MBC는 26일 오전 서울 상암동 MBC 본사에서 캐스터와 해설위원들이 모두 모인 가운데 2018 평창동계올림픽 방송단의 발대식을 열고, 생생한 현장을 전달하기 위한 결의를 다졌다.


이날 아침 영하 18도의 강추위를 뚫고 이른 시간부터 모여든 참여자들로 인해 발대식 현장은 뜨거운 열기로 가득했다. 시작 전부터 삼삼오오 모여서 캐스터와 해설위원들이 호흡을 맞추기도 하고, 중계방송 전략을 짜기도 하며 평창동계올림픽이 이제 목전에 다가왔음을 실감할 수 있는 자리였다.



발대식 현장에는 개회식을 책임질 박경추 캐스터, 쇼트트랙과 봅슬레이 등을 맡은 허일후 캐스터, 스피드스케이팅과 컬링 등의 중계방송을 맡을 김나진 캐스터, 피겨스케이팅의 이재은 캐스터 등이 총출동했다. 또 강광배(봅슬레이, 스켈레톤), 안상미(쇼트트랙), 김해진(피겨스케이팅), 문준, 김유림(이상 스피드스케이팅) 등 10여명의 해설위원들도 참여했다.

현장을 찾은 MBC 최승호 사장은 “시청자들이 새로워진 MBC를 가장 친근하게 만날 수 있는 현장인만큼, 좋은 중계방송을 위해 힘써주길 바란다”고 방송단을 격려했다.


평창동계올림픽 MBC 방송단장을 맡고 있는 황승욱 스포츠국장은 “MBC는 ‘평창, 나의 올림픽’을 캐치프레이즈로 잡았다. 시청자 개개인의 기억에 남을 ‘나의 올림픽’을 만들어나가기 위해, 시청자들의 눈높이에 맞춘 친절하고 재밌는 중계방송을 선보이겠다. 또 지나친 경쟁보다 참여 선수들의 스포츠맨십에 더욱 초점을 맞추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MBC는 2월 9일 개회식을 시작으로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주요 경기를 시청자들의 안방에 생생하게 전달할 예정이다. 특히 대회 이튿날인 2월 10일 토요일 저녁 9시10분 부터는 ‘남북 단일팀 구성’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여자아이스하키 대한민국 대 스위스 경기를, 지상파 3사의 경기 배분 합의에 따라 단독으로 안방에 전달할 예정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1234567 2018.02.10 11:44 신고

    < 컬링 특별 방송 >


    MBC 여러분

    컬링 특별 방송을 해주십시요 !




    우리 민족이 어떤 민족입니까 ?

    < 구슬치기 + 동전치기 + 자치기 > 를 이미 오래전에 마스터 하였고
    < 알까기 + 비석까기 > DNA 를 가지고 있으며
    < 택배 + 총알 배달 + 총알 택시 + 대리 운전 + 퀵 서비스 > 로 세계를 정복하고 있는

    신속하고 정확한 딜리버리를 생활화 하고 있는
    컬링에 특화된 " 배달의 민족 " 아닙니까 ?


    또 컬링에 사용되는 돌 ( 스톤 ) 을 사랑하는 마음은 어떻습니까 ?

    그 옛날 단군 께서 세우신 고조선 시대부터
    거대한 돌을 사용해서 고인돌을 밥 먹듯이 세웠고

    길 가다가 심심하면 10 m 밖 에서도
    성황당 돌무더기 원하는 위치에 돌멩이 한 개는
    정확하고 또 깔끔하게 그리고 가볍게 투척할 수 있는

    < 돌 던지기 와 세우기 > 의 민족 아닙니까 ?


    그리고 목표물에 강한 < 타겟의 민족 > 이 아닙니까 ?

    그 옛날 조상님들께서 오죽 활을 잘 쏘셨으면
    동이족이라는 타이틀을 얻었겠습니까 ?

    임진왜란 같이 나라의 큰 어려움이 있을 때면
    동방 예의 지국의 그 다소곳한 부녀자들도

    평소에 만져 본 적도 없는 돌멩이를 던져
    수십 미터 밖의 왜적들을 일격필살에 물리쳤던
    행주 대첩의 신화가 살아 숨쉬는 그런 선조들 이셨습니다

    이러니 우리 후손들이 양궁 골프 사격 같은
    타겟 형 종목에 강한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일 일 것입니다

    저의 예상으로는 앞으로 10 년 이내에
    컬링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올림픽 효자 종목의 하나가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저의 생각으로는 이 번 평창 올림픽에서
    컬링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확대 시키는 것이 중요한데
    여기서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는 것이 방송(국) 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저는 MBC 에서 컬링 특별 방송을 해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특별 방송을 하기 위해서는 특별 게스트 ( 해설 위원 ) 이 있어야 하는데
    컬링 특별 해설 위원으로
    우리 나라 알까기의 대부 < 최양락 9 단 > 을 추천을 합니다

    알까기 하면 최양락 !
    MBC 는 알까기의 본원 ! 네 !?

    최양락 9 단이 컬링 해설을 하게 되면
    올림픽 방송의 새로운 분야를 개척하게 되고 ( 스포츠 + 엔터테인먼트 = 스포테인먼트 )
    다른 방송사들과는 차별화 되는 경쟁력을 갖추게 될 수 있습니다

    그러면 올림픽 시청률과 대한민국 스포츠 문화 ( 컬링 ) 확산의 결정적 역할 이라는
    2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습니다

    대한민국과 스포츠를 사랑하는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부탁을 드립니다
    꼭 나머지 컬링 방송에서 최양락 위원이 해설을 해주시기를 바랍니다


    올림픽은 역시 ( ) 다 ? 정답 : MBC

    감사합니다

 이전 1 2 3 4 5 ··· 14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