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의 정직한 목격자들,< PD수첩>

다시 한번, PD 저널리즘 지평을 열다 

지난 4일, < PD수첩>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12년 만에 진행자로 돌아온 한학수 PD를 비롯해 박건식, 유해진, 김재영 PD가 참여해 새로워진 < PD수첩>의 방향에 대한 각오와 계획을 밝혔다.


초심을 바탕으로 ‘신뢰의 위기’를 잘 극복할 것


대한민국을 바꿔온 < PD수첩>이 돌아왔다. 1990년 5월 8일 첫 방송된 이후 < PD수첩>은 PD의 눈을 통해 우리 사회가 주목해야 할 첨예한 이슈를 다루며, 대한민국 탐사보도 프로그램의 대명사로 자리매김해왔다. 그러나 시청자의 관심이 높은 만큼 위기와 고비도 있었다. 여기에 < PD수첩>을 이끌어 온 PD는 물론 작가들까지 부당전보와 해고라는 과정을 거치면서 신뢰도도 바닥으로 내려갔다.


새롭게 정비된 < PD수첩> 팀은 기자간담회 시작의 문을 다짐과 각오로 열었다. 진행을 맡은 한학수 PD는 “감개무량하다”며 “12년 만에 < PD수첩>에 복귀하게 되면서 한편으로는 마음이 무겁고 책임감도 백배 천배다”라는 소감을 말했다. 이어 “급하게 가지 않고 본래 모습을 보여드리려고 한다. < PD수첩>이 잘 해나갈 수 있도록 격려해주시고 부족한 점은 질책해달라. 언제든지 시청자 여러분의 이야기를 들을 각오가 돼 있다. 이전보다 한 걸음 업그레이드된 모습으로 스스로를 갖춰나갈 것”이라고 각오를 덧붙였다.

 

 ‘정예들의 귀환’

 탐사보도의 진수를 보여주마

새롭게 각오를 밝힌 만큼 < PD수첩>을 이끌 PD들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명실공히 ‘시사교양 어벤저스’라고 불리는 멤버들이 뭉친 것. 황우석 교수의 논문 조작 사건을 밝히며 전 세계를 깜짝 놀라게 한 한학수 PD, <치과의 비밀>의 박건식 PD, <북극의 눈물>의 조준묵 PD, <휴먼다큐 사랑>의 유해진 PD, <하우스 푸어>의 김재영 PD가 바로 주인공들이다.


김재영 PD는 현재의 < PD수첩>을 “2010년까지 굉장히 많은변화와 노력을 했지만, 대중에게 잊힌 게 사실”이라고 냉정하게 평가하며, 재정비된 < PD수첩>의 강점을 ‘데이터 저널리즘’과 ‘한학수 PD의 진행’으로 꼽았다. “2010년이나 2011년의 〈 PD수첩〉은 데이터 저널리즘을 이용한 많은 노력이 있었다. 그 당시 적용이 부족했던 부분은 앞으로 데이터 저널리즘과 같은 과학적이고 치밀한 이야기로 제대로 적용하려 노력하고 있다.

시청자의 신뢰도가 높은 한학수 PD가 진행을 하는 것도 큰 장점이다. 진행자가 직접 현장에 찾아가 중요한 인터뷰를 한다. 이 부분도 타 프로그램과 차별되는 점이다. 또 <북극의 눈물>이나 <휴먼다큐 사랑>을 했던 선배들도 합류했다. 스토리텔링에 강한 선배들이기에 프로그램의 서사구조를 강화시킬 수 있을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박건식 PD는 < PD수첩>이 무너지고, 그 자리를 채운 타사의 탐사보도 프로그램에 대한 질문에 “< PD수첩>이 아무리 약자를 위하고, 공공의 이익을 따져도 방송사인 이상 시청률을 무시할 순 없다. 이건 영원한 숙제다”라면서도 “난류와 한류가 만나는 지점에 물고기가 많이 산다고 들었다. 서늘한 시선을 유지하면서, 젊은 층에 다가가는 세트나 여러 아이템 등을 고민해야 할 것 같다”며  < PD수첩>의 나아갈 방향에 대한 의지를 밝혔다.


‘시대의 진정한 목격자’로 새롭게 거듭날 < PD수첩>은 매주 화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빨갱이는 죽여야 제맛 2018.01.16 23:24 신고

    참고 볼라고 하는데 구역질이 나와 볼수가 없네... pd수첩? ㅋㅋㅋ 정말 구역질나온다...

  2. addr | edit/del | reply 담덕거련 2018.01.17 12:22 신고

    PD수첩 오프닝 뮤직이 안본사이에 바뀌었네요 그런데 바뀐 음악이 별로네요 처음방송시작할때 그 오프닝 뮤직이 훨 듣기좋고 탐사추적프로그램특성과 잘맞았는데 스브스 그것을 알려주마는 처음부터 지금까지 같은 주제음악이듯이 피디수첩 오프닝 음악도 예전 것이 더 듣기 좋았습니다

  3. addr | edit/del | reply 졸린 올빼미 2018.01.21 23:50 신고

    금번 PD수첩을 토렌트로 다운 받아서 봤습니다...실로 오랜만에...글을 남기고 싶어서 로그인 했지만 너무 오래 로그인을 안해서 휴면을 풀어야 했내요.PD수첩이 10년전 그 PD수첩으로 돌아가 있어서 뭉클하달까...암튼 좋았습니다.아마 아직까지는 사람들이 MBC에 대해 그닥 좋은 시청율로 다가오지는 않을 것입니다.각설하고, 지금처럼 아무 생각없이 열심히 하시라 응원드리고 싶네요. 황우석, 미국산 쇠고기 사건을 다루었던 그때의 MBC는 내 눈에는 전세계 최고의 언론이었습니다.금번 PD수첩을 보고 그대들이 그때의 명성을 다시 얻을 수 있을 걸로 확신이 되네요.이제부터는 가능한한 본방사수를 해볼 예정입니다.

  4. addr | edit/del | reply 박수빈 2018.02.08 17:06 신고

    sk 하이닉스 불법파견으로 1심 판결~ 노동부에서 합의 불가로 인하여 대표 기소확정,소환통보

    약자인 저희들 도와주십시요. 19명이 단합하여 대기업과 싸우고 있습니다.010-4792-7689

 이전 1 ··· 7 8 9 10 11 12 13 14 15 ··· 88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