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일일연속극 <전생에 웬수들>(연출 김흥동, 극본 김지은)이 첫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컷에는 첫 만남부터 흠뻑 물벼락을 맞은 최윤영과 구원이 마주한 모습이 생생히 담겨 눈길을 끌었다. 최윤영과 구원은 각각 강한 생활력과 책임감을 가진 열혈 취준생 ‘최고야’와 수려한 외모에 능력 있는 이혼 전문 변호사 ‘민지석’ 역을 맡았다.


첫 촬영을 마친 최윤영은 “항상 유쾌한 분위기를 만들어주시는 감독님과 제작진이 다들 도와주시는 덕분에 ‘최고야’에 푹 빠져 살고 있다. <전생에 웬수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구원은 “군 제대 후 복귀작이어서 설렘과 긴장감을 동시에 느끼며 촬영에 임하고 있으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새 일일연속극 <전생에 웬수들>은 오는 27일 월요일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 1 ··· 16 17 18 19 20 21 22 23 24 ··· 857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