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깝스>(연출 오현종, 극본 변상순)는 뺀질이 사기꾼 ‘공수창’(김선호)의 영혼이 빙의된 강력계 형사 ‘차동탁’(조정석)과 까칠한 사회부 기자 ‘송지안’(혜리)이 펼치는 판타지 수사 드라마로 <역도요정 김복주> <개과천선> 등에서 독창적인 시각과 따뜻한 영상미를 보여주며 연출력을 인정받은 오현종 PD가 연출하고 변상순 작가가 극본을 맡았다. 


지난 9월 말 진행된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된 데 이어 최근 진행된 첫 촬영에서 사건 해결을 위해 동분서주하는 형사 ‘차동탁’으로 열연하는 조정석의 스틸 컷이 공개돼 시청자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1인 2역을 연기하게 된 조정석은 정반대의 두 인물을 표현하기 위해 눈빛부터 목소리, 제스처 등을 다각도로 고민하는 등 ‘차동탁’, ‘공수창’ 그 자체가 되기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 리허설 때부터 동선과 카메라 등을 꼼꼼하게 체크하는 진지한 모습으로 촬영에 임해 스태프를 숨죽이게 했다는 후문.


범인을 잡기 위해 밤낮으로 달리는 ‘차동탁’의 몸에 ‘공수창’의 영혼이 무단 입주, 만나서는 안 될 두 남자 ‘차동탁’과 ‘공수창’이 한 몸을 공유하며 펼쳐지는 에피소드가 시원한통쾌함과 짜릿함까지 선사할 <투깝스>는 오는 11월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 1 ··· 22 23 24 25 26 27 28 29 30 ··· 67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