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정 문건에 대해 철저한 조사로 엄중한 조처를 내리겠습니다


전국언론노동조합 MBC 본부가 공개했던 ‘카메라기자 성향 분석표’ 등 2건의 문건에 대해 회사와 보도본부 간부 그 누구도 본 적이 없는 정체불명의 문건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회사와 보도본부가 언론노조에 대해 작성자와 입수 경위, 문건의 활용 방식을 밝히라고 촉구한 이후 특정 문건에 대한 작성자가 나타났습니다. 언론노조가 아닌 다른 노조의 카메라 기자입니다.


특정인이 작성한 이 문건은 구성원 내부의 화합을 해치고 직장 질서를 문란 시킨 중대한 행위입니다. 회사는 그동안 내부 화합과 사기 진작, 경쟁력 제고를 위해 내부의 편 가르기와 구성원간의 상호 비방, 매도에 대해서는 엄정하게 대처해왔습니다. 이번 사안에 대해서도 엄중하게 대처하기로 했습니다.


먼저 특정 문건과 관련해 조속한 시일 내에 영상기자회를 포함해 전사 차원의 진상조사위원회를 구성해 공정하고 철저하게 조사하도록 하겠습니다. 회사는 관련자는 예외 없이 조사하고 조사 결과에 따라 관용 없이 엄중하게 조처할 방침입니다.

회사는 앞으로도 내부 화합을 해치는 구성원 편 가르기와 구성원에 대한 비방 매도, 구성원에 대한 부당한 압박 행위에 대해서는 강력하게 대처할 것이라는 점을 분명히 합니다.


2017. 8. 9
㈜ 문화방송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 1 ··· 185 186 187 188 189 190 191 192 193 ··· 2367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