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세현, 한국 여자 접영 200m 최초 세계선수권 결승 출전
- MBC, 오늘(27일) 밤 12시 40분부터 위성 생중계

안세현이 한국 선수로는 처음으로 세계선수권 여자 접영 200m 결승에 나선다. MBC는 안세현의 도전을 오늘 밤 12시 40분부터 헝가리 부다페스트 도나우 아레나로부터 위성 생중계한다. 

안세현은 오늘 오전 열린 2017 세계 수영 선수권대회 여자 접영 200m 준결승에서 2분07초82의 기록으로 8명이 겨루는 결선에 진출했다.

안세현은 이미 자신의 주 종목인 접영 100m 결선에서 57초 07의 한국 신기록으로 여자 선수 중에선 역대 최고인 5위에 올랐다.

이로써 안세현은 이번 대회 100m에 이어 200m까지, 한국 여자 선수로는 처음으로 세계선수권 단일대회에서 두 종목 결승에 오르는 쾌거를 이뤘다. 한국 선수 중에서는 박태환에 이어 두 번째다.

단신을 극복하기 위해 갈고닦은 강력한 스트로크가 장기인 안세현.

 

 MBC는 한국 여자 선수 최초로 세계선수권 여자 접영 200m 메달에 도전하는 안세현의 힘찬 스트로크를 오늘 밤 12시 40분부터 김민구 캐스터와 남유선 해설위원의 진행으로 위성 생중계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 1 ··· 182 183 184 185 186 187 188 189 190 ··· 233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