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마이리틀패밀리’ 행사, “자라섬에 ‘반려견 수영장’ 개장”
- 영화 터널 ‘탱이를 찾아서’



 북한강 자라섬에 반려견 수영장이 문을 연다. 개장 기간은 6월 16(金)일과 17(土)일 이틀뿐이다. 국내에서 처음 진행되는 반려동물 캠핑*뮤직 페스티벌인 ‘마이리틀패밀리’ 행사의 일환이다. ‘마이리틀패밀리’ 입장객은 무료로 반려견수영장을 이용할 수 있다.


 수영장은 반려견의 무게에 따라 대형 중형 소형 3개로 운영된다. 중형견은 몸무게 11kg에서 20kg 사이다. 소형견은 반려견 주인도 수영장에 함께 들어갈 수 있다. 이용시간은 오전 10시에서 오후 6시까지다. 수영장마다 ‘드라이 존 서비스’가 운영되지만, 수건은 이용객이 준비해야 한다.


 이번 행사를 준비하는 MBC(사장 김장겸) 문화사업국 관계자는 “물을 좋아하는 반려견에게 수영장 체험은 멋진 선물이 될 듯해요. 자식이나 가족 같은 반려동물에게 맘껏 뛰놀 수 있는 기회를 주려는 행사니까요.”라고 취지를 설명했다.


 

 수영장 외에 펫놀이터가 대형, 중소형 동물로 나뉘어 운영된다. 또 달리기를 좋아하는 반려견은 ‘이탈리안 그레이하운드 런닝트랙’에서 마음껏 달릴 수 있다. ‘참가한 반려동물은 놀이터에서는 목줄을 착용하지 않아도 되고, 강아지 응급실도 운영된다’고 주최 측은 덧붙였다.


 또 영화 ‘터널’에서 배우 하정우와 함께 출연한 반려견 ‘탱이’가 마이리틀패밀리에 등장한다. 반려동물 가족들이 자라섬을 돌아다니는 탱이를 찾아, 인증샷을 찍어 인스타그램에 올리는 ‘탱이를 찾아서’ 프로그램이다. 16일과 17일에 각각 네 차례씩 진행된다. 인증샷을 찍은 참가자들 중 일부는 이벤트 상품 부스에서 반려동물 관련 선물을 받게 된다. 영화 속 ‘탱이’는 주인공의 생존 의지를 북돋우는 소중한 역할을 맡았다.


 ‘마이리틀패밀리’ 참가자들은 16일은 오후 5시부터, 17일은 오후 4시부터 버스킹 가수들의 멋진 공연을 즐길 수 있다. 길구봉구와 바닐라어쿠스틱 등 9개 팀이 노을 지는 북한강을 배경으로 라이브 공연을 펼친다. 목줄을 착용한 반려동물과 함께 음악을 감상할 수 있다. (www.mbcmlf.co.kr)


 드라마 역적에서 연산군 역으로 상종가를 치고 있는 배우 김지석은 ‘마이리틀패밀리’를 응원하는 동영상 메시지를 보내왔다. 반려동물 가족인 김지석은 ‘새로운 반려동물 여행 문화를 만들고, 버려지는 유기견에 대한 인식이 변화되는 멋진 행사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지석 외에 김보성과 공형진, 김유석과 이본 등 십여 명의 배우와 가수들도 응원메시지를 남겼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 1 ··· 33 34 35 36 37 38 39 40 41 ··· 208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