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라디오] ‘신동호의 시선집중’ 26일부터 오전 7시 30분 방송!
- 6/26(월)부터, 라디오 드라마 ‘한국경제 오디세이’ 신설 등으로 표준FM 편성 새로워져


MBC 표준FM(수도권 95.9MHz) 오전 시간대가 26일(월)부터 새로워진다.


먼저 ‘신동호의 시선집중’은 평일 오전 6시 15분에서 오전 7시 30분으로 방송 시간대를 옮긴다. 본격적인 출근 시간대로 옮겨 보다 많은 청취자들과 만나려는 계획이다. 두 명의 시사 평론가가 뉴스를 심층 분석하는 코너를 신설하고 현장 취재를 강화하는 한편 경제, 문화, 스포츠 등 다양한 이슈를 생생하게 전한다.

또 유튜브에 ‘시선집중’ 채널(https://www.youtube.com/channel/UCTTmtS2ljy1vyl_s-d_LEHQ)을 개설, 매일 화제의 인터뷰를 제공하는 등 청취자와의 접점을 넒혀 나갈 예정이다.


또 ‘이진우의 손에 잡히는 경제’는 매일 오전 11시 10분으로, ‘그건 이렇습니다 김완태입니다’는 월-토 오전 6시 15분(일 오전 6시 5분)으로 시간대를 옮긴다.

 

특히 ‘손에 잡히는 경제’는 시간대를 옮기며 방송 시간도 기존 30분에서 50분으로 늘어나는 만큼 생활과 밀접한 경제 아이템을 더 다양하고 풍부하게 다룬다. 서민 눈높이에 맞는 생활 경제에 집중하는 한편 복잡한 경제 이슈도 보다 쉽고 친절하게 전달할 예정이다.

 

다양한 분야의 상식을 전하는 ‘그건 이렇습니다’는 시간대 이동에 따라 새로운 진행자로 프로그램에 변화와 활력을 더한다. 그동안 스포츠 중계, 뉴스, 음악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해온 김완태 아나운서가 진행을 맡아 얼리버드를 위한 조찬 특강, 한입 인터뷰 등 새로운 코너로 청취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라디오 드라마도 부활한다. 한국경제사를 소재로 한 정통 라디오 드라마 ‘한국경제 오디세이’가 매주 토요일 오전 8시 10분에 신설된다. 1980년대 한국경제의 호황기부터 1997년 외환위기의 과정 등을 드라마 형식으로 재구성한다. ‘격동 50년’, ‘고전열전’ 등 MBC 라디오 드라마의 인기를 이어갈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매주 일요일에 방송되는 <라디오 북클럽 장원재입니다>는 오전 6시5분에서 오전 8시 10분으로 시간대를 옮긴다. MBC 라디오국은 “표준FM의 오전 대표 프로그램이 청취자들의 요구에 맞게 방송 시간을 조정했다”며 “라디오 드라마 신설 등 새로운 시도들이 다양한 청취자를 만족시킬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시청자 2017.06.25 02:38 신고

    청취자들이 혐오하는 쓰레기 낙하산세력만 주구장창 되지도 않는데 또 기용하는구만 신똥호 따위 누가 알아준다고... 낙하산 세력 빨아재끼면 그냥 꽂아줌?? 파렴치한 쓰레기들아. 이젠 새 정권 욕하기만 하겠네 카악퉤

 이전 1 ··· 320 321 322 323 324 325 326 327 328 ··· 2367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