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UHD 시대’ 개막…31일 오전 5시부터 UHD 본방송 시작


- MBC UHD 제작 스튜디오, 녹화부터 송출까지 안정적 제작환경
- 초고화질로 만나는 다큐멘터리 <DMZ, 더 와일드> · 드라마 <별별며느리>

 

MBC는 오는 31일 오전 5시부터 수도권 지상파 초고화질(UHD, Ultra High Definition) 본방송을 시작했다.

 

UHD 본방송을 위해 MBC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UHD특집 다큐멘터리 <DMZ, 더 와일드>, UHD특별기획 <별별며느리>, 수목미니시리즈 <군주>(재방송분), 창작만화 <내친구 마카다> 등이 편성됐다. 또 <천 개의 얼굴, 화장>과 <위대한 한 끼> 등 명품 다큐멘터리와 인기드라마 <W>, <미씽나인> 등도 UHD로 편성해 방송할 예정이다.

 

계속해서 하반기에는 <100 분토론>, <음악중심> 등 예능, 시사프로그램으로 장르를 확대해 UHD 프로그램을 제작할 계획이다. 또한 내년 평창 동계올림픽도 UHD로 방송해 감동의 순간을 생생한 영상으로 시청할 수 있게 된다.

 

 

 

MBC는 전 세계에서 유일하게 UHD 전용 스튜디오를 시설했다. 자체 개발한 ‘eXerver UHD system’(엑스서버 UHD 시스템)을 통해 녹화부터 편집•송출까지 안정적으로 제작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했다. 또한 시스템 구축 과정에서 국산 장비를 적극 활용해 관련 산업 발전에도 기여했다. 오는 9월에는 국내 제작 UHD 중계차도 도입한다.

 

UHD 방송은 실내안테나 장착만 해도 원활한 방송수신이 가능한 만큼 UHD TV를 구입한 시청자는 안테나를 연결하기만 하면 추가비용 없이 MBC 등 지상파 UHD 방송을 시청할 수 있다.


세계 최초로 도입되는 지상파 UHD 본방송은 기존의 HD 방송보다 4배 이상 선명한 화질과 입체적인 음향을 시청자에게 제공한다. 향후 TV에 인터넷망을 연결하는 IP 방식을 기반으로 차별화된 양방향 서비스를 단계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 1 ··· 135 136 137 138 139 140 141 142 143 ··· 219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