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예능 <발칙한 동거 빈방 있음> 제작발표회
더 ‘발칙해진’ 스타들의 리얼 동거 버라이어티

금요일 밤을 책임질 새 예능 <발칙한 동거 빈방 있음>(연출 최윤정/이하 <발칙한 동거>)의 제작발표회가 지난 12일 방송센터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렸다. 이날 참석한 김구라-한은정, 홍진영-피오, 용감한 형제-양세찬 등 세 팀은 예능프로그램의 새 역사를 써보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개성 강한 스타들의 동거 라이프
<발칙한 동거>는 전혀 다른 성향과 개성을 가진 스타들이 ‘집주인’과 ‘방주인’으로 만나 벌어지는 일상을 가감 없이 보여주는 리얼 버라이어티다.

지난 설 연휴 파일럿으로 방송되며 ‘출연자가 실제 거주하는 집의 빈 방에 다른 연예인이 세 들어 산다’는 설정으로 시청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이런 관심에 힘입어 정규 편성된 <발칙한 동거>는 지난 14일, 정식으로 시청자들을 찾았다.

서로가 알게 모르게 배려하는 모습으로 깊은 인상을 남긴 ‘김구라-한은정’ 커플, ‘현실 삼남매’를 그대로 보여줬다는 평을 받은 ‘김신영-홍진영-피오’, 정규 편성이 되면서 새로 합류한 ‘용감한 형제-전소민-양세찬’까지, <발칙한 동거>는 쉽게 예측하기 어려운 스타들을 조합해 이들이 한 집에서 서로에게 맞춰가며 생활하는 모습을 통해 ‘소통’의 의미를 느끼게 하고 있다.

스타들도 인정한 신선한 예능
지난 12일 <발칙한 동거>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방송인 김구라는 “최근 예능의 흐름은 편하게 볼 수 있는, 자극적이지 않은 ‘사찰음식’ 같은 프로그램”이라며 “<발칙한 동거> 촬영을 하며 힐링을 하는 기분이었다”고 말했다.

방송이 나간 후 ‘집주인과 방주인’이라는 설정, 의외의 섭외와 조합은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유발시키기에 충분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용감한 형제는 “충격적인 경험”, 양세찬은 “그동안 보지 못했던 그림을 볼 수 있을 것”이라며 출연자들도 ‘신선한 경험’이었음을 밝혔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 1 ··· 207 208 209 210 211 212 213 214 215 ··· 219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