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 시상식 열려
드라마 <W> ‘한류부문 우수상’ 수상

 

드라마 <W>(연출 정대윤, 극본 송재정)가 3월 20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개최된 ‘2017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 시상식에서 ‘한류 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


드라마 <W>는 현실과 웹툰을 오가는 참신한 소재와 빠른 전개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으며 중국에서 드라마 화제 순위 1위에 오르는 등 한류 확산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한류 부문 우수상’을 받았다.


MBC는 질 좋은 콘텐츠로 한류 확산에 이바지하고 대한민국의 위상을 드높인 우수한 프로그램에게 주는 ‘한류 부문 우수상’을 수상함으로써 한류 드라마의 리더임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

 

 

27년 동안 MBC FM <배철수의 음악캠프>를 진행하면서 라디오를 통한 대중음악 확산에 기여한 공로로 방송인 배철수가 ‘공로상’ 받았고, MBC스포츠플러스는 제작역량 평가 우수 사업자에게 제공되는 특별상인 ‘제작역량 우수상’을 수상함으로써 1등 스포츠 채널로서의 가치를 입증했다.

이밖에 울산MBC의 <소음 그 달콤한 속삭임>이 창의 발전 부문에서, 부산MBC의 <사라진 역사, 귀무덤>이 사회·문화부문에서 각각 우수상을 수상했다.

최성준 방송통신위원장은 “좋은 방송 프로그램 한 편이 국민들에게 따뜻한 위로와 새로운 희망을 줄 수 있다”고 하면서, “방송통신위원회는 우리 사회 공기(公器)로서의 방송 발전을 위해 앞으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은 방송인의 창작의욕을 고취시키고, 방송 프로그램의 질적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한 해 동안 국내에서 제작·방송된 우수 프로그램 및 방송문화 발전에 기여한 개인·단체를 대상으로 시상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 1 ··· 169 170 171 172 173 174 175 176 177 ··· 2133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