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도 MBC는 시청자들에게 참신한 프로그램을 선보이기 위해 분주하다. 다양한 드라마들이 촬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것은 물론 400일도 채 남지 않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준비도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2017년, MBC를 꾸려갈 새로운 프로그램들을 미리 만나본다.


정통 사극부터, 미스터리 장르까지!


쟁쟁한 라인업이 대기 중인 드라마는 시청자들을 즐겁게 해 줄 예정이다. 제일 먼저 선보이는 수목미니시리즈 <미씽나인>(연출 최병길, 극본 손황원, 크리에이터 한정훈)은 긴장감 넘치는 미스터리 장르 특유의 구성과 스토리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미씽나인>은 시간을 뒤집는 구성과 극한 상황에 처한 다양한 인물들의 심리를 통해 젊은 시청자들의 관심을 끌 것으로 보인다.




새 월화드라마도 곧 찾아간다. 소설 속 ‘홍길동’이 아닌 실제 역사 속 ‘홍길동’을 다루는 드라마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연출 김진만·진창규, 극본 황진영)은 인간 ‘홍길동’의 삶과 고뇌를 통해 MBC 정통 사극의 명맥을 잇겠다는 각오다.


화려한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으는 작품들도 있다. 사전 제작되고 있는 <왕은 사랑한다>(연출 김상협, 극본 에어본)는 <해를 품은 달>을 잇는 로맨스 사극으로 임시완과 임윤아의 압도적 비주얼에 대한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차세대 연기파 배우로 주목받는 유승호와 김소현이 주연을 맡은 <군주-가면의 주인>(연출 노도철·박원국, 극본 박혜진·정해리) 역시 기대작이다. 지난 연말 시상식에서 티저 예고편이 공개되자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방송 일정이 다소 남아 있음에도 높은 화제성을 입증했다.






‘파일럿’ 강자 MBC, 2017년을 이끌 예능은?


<마이 리틀 텔레비전> <일밤-복면가왕> 등 현재 MBC의 대표 예능 프로그램들은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시작해,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으며 정규 편성으로 이어졌다. 때문에 올해도 ‘파일럿’ 예능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는 남다르다.


<오빠생각>(연출 오미경)은 스타가 대중들을 팬으로 만들기 위한 일명 ‘영업 영상’을 제작해 주는 프로덕션을 콘셉트로 한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탁재훈, 유세윤, 양세형 등 검증된 MC들이 나선다. 게스트로는 윤균상, 채수빈이 출연하고, 경리, 솔비 등이 합류해 재기발랄한 새로 운 모습을 담아낼 것으로 보인다.




한편 예능에서 보기 어려웠던 권상우와 실제 절친으로 알려진 정준하가 출연하는 것이 공개돼 화제를 모은 리얼리티 예능 <사십춘기>(연출 최민근·김명진)도 준비 중이다. 두 사람은 중년의 혹독한 사춘기를 여행으로 유쾌하게 풀어내며 진정한 중년 인생기를 다룰 예정이다.


우리의 ‘평창 동계올림픽’은 이미 시작되었다


2016년 한 해, 메이저리그 야구 중계와 ‘리우 올림픽’ 등으로 바쁘게 보냈던 스포츠는 곧 다가올 동계 올림픽 준비로 벌써 분주하다. 온 국민의 염원 속에 유치에 성공한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은 1월 11일 기준으로 394일 남았다. 88 서울올림픽 이후 30년 만에, 대한민국 건국 이래 최초의 동계올림픽이다.

                                                                                                   (출처: 평창올림픽 홈페이지)


MBC는 생생하고 박진감 넘치는 경기 현장의 모습을 시청자들에게 전달하기 위해 본격적인 준비에 들어간다. 선수들의 뜨거운 열정, 감동적인 스포츠 정신, 치열한 경쟁까지 모두 담아 전달하겠다는 각오다.


2017년 대한민국의 경제를 말한다


국내외 다양한 난제에 직면한 한국 경제를 진단하고 전망하는 프로그램들이 시청자를 찾는다. 매주 각종 시사 현안에 대한 전문가의 의견과 설명을 듣는 <시사토크 이슈를 말한다>는 지난 8일 방송에서 유일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을 초대해 한국 경제의 회복 방안에 대해 들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MBC 스페셜>은 지난 9일 방송에서 베이비 부머 세대(1955~63년생)의 은퇴가 이어지는 시점에 충분한 대비 없이 노년을 맞이한 이들의 ‘노후파산’에 대한 문제를 제기해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라디오 <이진우의 손에 잡히는 경제>는 오는 21일(토) 골든마우스홀에서 서울대학교 경제학과 이근 교수를 초청해 ‘경제콘서트’를 개최한다. ‘2017년 경제전망과 대책은?’을 주제로 우리 경제 전반을 진단하고 대책은 무엇인지 모색하는 시간이 될 예정이다.


선거 방송의 명가, MBC의 ‘선택 2017’


올해는 대한민국의 새로운 미래를 좌우할 중대한 결정을 앞두고 있다. ‘제19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있는 것. 선거 방송의 명가로 최첨단 시스템과 그래픽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호평을 받아왔던 MBC는 올해도 그 명성을 이어갈 준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지방선거와 총선을 거치며 높은 정확도로 주목 받았던 예측 시스템 ‘스페셜M’과 최첨단 그래픽 등은 올해 선거 방송을 통해 어떻게 업그레이드되고 발전할 것인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여느 때 보다도 국민적 관심이 집중된 선거인 만큼 MBC에서 선보일 새로운 ‘선거 방송’이 이목을 끌고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 1 ··· 157 158 159 160 161 162 163 164 165 ··· 2024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