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 남녀의 달콤하고도 아슬아슬한 숨은 첫사랑 찾기를 로맨틱 코미디로 그려낼 새 수목미니시리즈 <그녀는 예뻤다>(연출 정대윤, 극본 조성희)가 16일 첫 방송된다.

 

<그녀는 예뻤다>는 <드라마 페스티벌-불온> <나야, 할머니> 등을 통해 감각적인 연출을 선보여온 정대윤 PD와, <고교처세왕> <하이킥! 짧은다리의 역습> <지붕 뚫고 하이킥> <김치 치즈 스마일>을 집필한 조성희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여기에 <킬미, 힐미>에서 환상 케미를 자랑하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한몸에 받았던 황정음과 박서준이 다시 만난 것으로 방송 전부터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믿고 보는 황정음’이라는 별명을 자랑하는 황정음은 학창시절에는 미모, 공부, 재주, 집안, 성격까지 모든 것을 다 가졌지만 잘나가던 아빠의 출판사가 망한 뒤 사춘기 역변으로 미모까지 잃어버린 역대급 폭탄녀 ‘김혜진’ 역을 맡았다. 박서준은 과거 뚱뚱한 몸매에 소심한 성격이었지만 현재는 모델같은 비주얼을 갖춘 복권남 ‘지성준’ 역을 맡아 황정음과 호흡을 맞춘다.

 

혜진의 친구이자 완벽한 듯 하지만 빈틈 많은 섹시녀 ‘민하리’ 역은 고준희가, 베일에 가려진 넉살 좋은 반전남 ‘김신혁’ 역은 최시원이 맡아 네 남녀의 재기발랄한 로맨틱 코미디를 이끌어나갈 예정이다.

 

첫 방송을 앞두고 진행된 제작 발표회에서 황정음은 “이번에 박서준이 업그레이드 된 것 같다. 극마다 캐릭터도 다르고 연기에 욕심도 많은 친구라는 생각을 했다. 이번 드라마가 정말 잘 될 것 같다”며 기대감을 내비쳤다. 이에 박서준은 “<킬미, 힐미>와는 다르게 표현할 것이기 때문에 한 번 호흡을 맞췄던 것에 대해 오히려 긍정적으로 생각했다”며 시청자들의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정대윤 PD는 “조건 없이 우정을 가지는 드라마가 별로 없는 것 같은데, 사랑뿐만 아니라 우정까지 함께 담긴 마음 따뜻한 드라마를 보여드리고 싶다”는 포부를 내비쳤다. <그녀는 예뻤다>는 매주 수·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 MBC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 1 ··· 995 996 997 998 999 1000 1001 1002 1003 ··· 2256  다음